코로나 이전에는 자주 테마캠프로 여행다녔는데 정말 오랜만에 여행다녀왔네요.
영월의 명소란 명소는 샅샅이 훑어봤다 싶을 정도로 여러군데 다닌 것 같습니다.
제공된 상품권으로 먹어본 순대와 막걸리가 기억에 남네요.ㅎㅎ